나짱에서 무이네로 이동하면서 찍은 베트남의 일상입니다.


이동수단은 우리나라의 시외버스와 비슷한 오픈버스르 이용했습니다.
나짱에서 무이네간의 거리는 2-300km정도입니다.
그런데 도로가 2차선인데다, 오토바이와 자전거가 워낙 많아서
조금만 사람이 많은 곳에 가면 오토바이 이상의 속도를 낼 수가 없습니다.
그래서 이동시간은 5시간 가까이 걸리지요.

하지만 베트남 구석구석을 빼놓지 않고 지나가는 이 노선은,
고속도로를 달리며 스쳐가는 것과 달리 베트남의 모습을 더 직접적으로 느낄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베트남 소도시의 모습들입니다.
역시 자전거와 오토바이가 많습니다.
상가와 건물들은 대부분 단층이고, 건물을 좁고 길게 짓더군요.
이유는 모르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수상가옥 비슷한 건물들도 많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후가 더운나라라 그런지 도로옆의 상점들에는 저렇게
그물침대가 설치되어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3륜차입니다.
사이즈는 보시는 대로, 소한마리가 딱 들어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베트남 시골의 모습들입니다.
기후가 따듯해서 다모작이 가능한 나라답게,
이미 곡물을 수확한 논과 이제 곡물이 자라고 있는 논이 공존합니다.



  1.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1.14 11:14

    예전 우리내 시골의 모습을 보는듯 하네요. 특히나 소를 싣고 가는 삼륜차의 모습과 경운기에 가축을 싣고 이동하는 모습이 겹쳐서 떠오르네요. 사진 잘보고 갑니다.^^

+ Recent posts